고속도로 트레일러서 쇳덩어리 롤러 ‘쿵’…1명 심정지

30일 오전 5시17분쯤 충북 음성군 삼성면 중부고속도로 대전 방향 음성휴게소 인근을 달리던 트레일러에서 중장비 기계인 바닥 다짐용 롤러가 떨어졌다. 연합뉴스.

고속도로를 달리던 트레일러에서 중장비 기계인 롤러가 떨어져 사람들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30일 오전 5시17분쯤 충북 음성군 삼성면 중부고속도로 대전 방향 음성휴게소 인근을 달리던 트레일러에서 중장비 기계인 바닥 다짐용 롤러가 떨어졌다.

이 사고로 뒤따라오던 2.5t 화물차량이 롤러와 충돌했다. 차량 운전자는 중상을 입었고, 조수석에 타고 있던 60대가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다른 차량 3대도 잇달아 부딪혀 2명이 다쳤다.

경찰은 롤러가 적재함에서 떨어지게 된 경위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나경연 기자 contest@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