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히 뒷담화를?”…고교생들이 중학생 3명 집단 폭행

공원에 사람 몰리자 인근 건물 주차장으로 이동해 폭행

뉴시스.

뒷담화했다는 이유로 후배 중학생 3명을 집단 폭행한 고교생 4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남 김해중부경찰서는 후배 중학생을 집단으로 폭행한 혐의(특수상해)로 A군 등 고교생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18일 오후 9시쯤 김해시 어방동 한 공원에서 1시간 동안 학생 3명을 손으로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중학생들이 자신들을 뒷담화했다는 이유로 때린 것으로 조사됐다.

A군을 비롯한 고교생들은 공원에 사람들이 몰리자 인근 건물 주차장으로 이동해 폭행을 계속했다. 피해 학생 중 2명은 얼굴 등을 다쳐 전치 2주 진단을 받았다.

경찰은 고교생에 대해 폭행 외 추가 혐의를 조사하고 있다. 또 공원에서 폭행 현장을 목격한 7명을 확인하고 방조 혐의를 검토하고 있다.

나경연 기자 contest@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