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도시청년, 제주 농촌에서 살아볼래요?”


도시에 사는 청년들이 제주 농촌에서 살아볼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서귀포시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청년을 대상으로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31일밝혔다.

이번 사업은 귀농귀촌을 꿈꾸는 청년들이 직접 제주 농촌에 거주하며 일자리와 생활 등 일상을 체험하고 주민과 교류하는 기회를 가지며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추진된다.

제주도를 제외한 지역에 거주하는 도시민 중 만 18세이상 40세미만 청년이면 신청할 수 있다.

참가자는 5월부터 7월까지 3개월 간 임시주거, 연수비, 프로젝트비 등을 지원받으며 농업창업 우수사례 견학, 공유 농사 등 농촌 생활을 체험하게 된다.

농촌에서 취·창업을 탐색하는 기회도 갖는다.

희망자는 내달 17일까지 귀농귀촌종합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화상면접을 통해 21일 5명을 최종 선발한다.

제주=문정임 기자 moon112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