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영록 전남지사 “마약으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 조성”

‘NO EXIT’캠페인 참여

오남용 예방 활동 강화 다짐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경찰청에서 주관하는 ‘NO EXIT’ 마약 예방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해 마약류 오남용 예방활동을 강화해 도민이 안심하는 지역사회를 만들 것을 다짐했다. 전남도 제공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학원가를 중심으로 청소년까지 파고든 마약 범죄 예방을 위한 홍보 활동에 나서 마약으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 조성을 다짐했다.

김영록 지사는 경찰청에서 주관하는 ‘NO EXIT’ 마약 예방 릴레이 캠페인에 지난 11일 참여해 누리소통망(SNS)에 인증사진을 게재하고 홍보에 동참했다.

전남지역 첫 주자인 이충호 전남경찰청장의 지명으로 이번 캠페인에 동참했다. 다음 참여자로 송하철 목포대 총장과 조기석 전남약사회장을 지명했다.

김영록 지사는 “최근 초·중·고등학생을 비롯한 모든 연령층에서 마약을 접하는 빈도가 늘고 있다”며 “유관기관과 함께 마약류 오남용 예방활동을 강화해 도민이 안심하는 지역사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마약 예방 릴레이 캠페인’은 경찰청과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가 공동으로 마약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알리고 예방하기 위한 사회적 분위기 확산을 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무안=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