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로얄콜렉션, 신제품 아이언 TM-X&AM-X 출시

로얄콜렉션 신제품 아이언 TM-X & AM-X. 로얄콜렉션 제공

로얄콜렉션이 신제품 아이언 2종을 출시한다.
일관된 비거리와 부드러운 타격감이 매력적인 상급자용 TM-X, 비거리와 부드러운 타격감이 조화로운 중급자용 AM-X이다.

TM-X, AM-X는 2종 모두 연철단조 중공구조 아이언으로 (공통적으로) 콘택트와 비거리 향상을 위한 최적화된 페이스 구조, 정밀 단조 공법, CNC 보디 구조를 채택했다.

또 스핀량을 늘려서 그린에 볼을 보다 빠르게 보다 정확하게 세우는 정밀도 높은 스코어(그루브) 라인, 헤드 중공구조 내부의 부드러운 타격감을 만드는 폴리머 인젝션(이) 소재 삽입도 특징이다.

TM-X는 연철 단조 하이브리드 아이언으로 고반발 MS300 판 프레스 단조 페이스를 장착했다. 그리고 폴리머 인젝션을 더해서 진동을 억제해서 부드러운 타격감을 만든다. 골퍼들이 선호하는 ‘부드러운 손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

헤드 크기는 로우 핸디캐퍼 골퍼가 선호하는 형태다. 콤팩트하지만 일정 수준 이상의 관용성을 갖춘 것이 장점이다. 저중심의 캐비티백 디자인으로 미스 샷 때 헤드의 뒤틀림을 억제한다.

AM-X는 비거리를 늘리는 하이브리드 아이언이다. 5번부터 9번까지는 초박막 L프레스 단조 페이스, PW과 AW, SW에는 판 프레스 페이스 구조를 채택했다. 번호별 클럽의 특징과 성능을 고려한 설계이다.

비거리를 극대화시킬수 있는 것은 솔 중심부의 하이바운스 설계 공법이다. 낮은 무게중심에 반발력 높은 페이스가 볼을 강하게 뻗어가도록 한다. 여기에 넓은 솔이 지면을 매끄럽게 빠져나가는 디자인을 적용했다.

헤드의 지면 걸림 현상을 억제해서 스피드, 비거리 감소를 최소화한다. 또 토우(TOE) 부분에 스테인리스 웨이트 스크류를 장착하여 저중심 고탄도 실현이 가능하다.

로얄콜렉션 코리아 최광식 대표는 “골퍼들이 선호하는 비거리, 부드러운 타격감을 갖춘 하이브리드 아이언 2종을 출시하게 됐다”라며 “아이언 샷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고자 하는 골퍼에게 자신 있게 추천한다”고 밝혔다.

정대균 골프선임기자 golf560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