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길여 가천길재단 회장, 이리여고 후배들 견학 초청

이길여 가천길재단 회장이 마련한 초청 견학에 참여한 이리여고 동문 후배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가천길재단 제공

가천길재단은 이길여 회장이 지난 24일 모교인 이리여자고등학교 동문 후배 150명을 재단 주요 기관으로 초청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들은 청와대를 비롯한 수도권 주요 명소와 가천대길병원, 가천대학교, 가천박물관 등 가천길재단 주요 기관을 소개받았다. 또 저녁에는 이 회장 자택에서 만찬을 함께 나눴다.

이 회장은 내년 이리여고 설립 100주년을 맞아 기념사업을 중인 총동문회 후배들을 격려하기 위해 이번 초청의 자리를 마련했다. 각 지역에 흩어져 있는 동문이 참여하기 쉽게 전세버스 5대에 이어 식사, 기념선물, 여행자보험 등에 들어간 필요 경비도 모두 지원했다.

이 회장은 만찬에서 “내가 졸업한 학교를 기억하고 그 학교에서 다시 훌륭한 후배들이 배출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바로 우리 동문이 해야 할 역할”이라며 이리여고 100주년 기념행사를 위한 1억원을 쾌척했다.

임영옥 이리여고 총동문회장은 “선배님께서 이리여고 후배들을 위해 매년 장학금을 후원해주시고 이번에도 선뜻 큰 금액을 지원해주시는 등 베풀어 주시는 따뜻하고 크신 사랑에 항상 감사하다”며 “선배님께서 응원해 주신 만큼 내년 100주년 기념사업도 의미 있게 잘 준비하겠다”고 화답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141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