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시교육청, 제3회 2023 인천국제교육포럼 개최

제3회 2023 인천 국제교육포럼 기념촬영. 인천시교육청 제공

인천시교육청은 ‘동북아 기후변화 교육에 대한 정책과 실천’을 주제로 제3회 2023 인천 국제교육포럼을 30일 개최했다.

포럼은 시교육청과 유엔 아시아태평양 경제사회위원회(UN ESCAP)가 공동 주최하고 동아시아국제교육원과 시교육청 AI융합교육과가 공동 주관했다.

개회식은 이미영 동아시아국제교육원장 개회 선언을 시작으로 간볼드 바산자브 UN ESCAP 동북아지역사무소장 환영사, 신충식 인천시의회 교육위원장 축사, 도성훈 인천시교육감과 헨리 곤잘레스 녹색기후기금(GCF) 부사무총장 기조 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행사에는 인천 내 국제기구인 UN ESCAP의 국제 네트워크를 통해 중국, 일본, 몽골,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기후변화 교육‧정책 전문가가 포럼 세션들의 발표자로 참가했다. 또 세계자연기금(WWF), 유네스코아태문화센터(ACCU), 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파트너십 사무국(EAAFP), 녹색기후기금(GCF), 동남아교육장관기구(SEAMEO) 등 국제기구 전문가들도 기후변화 교육 정책에 대한 심도 있는 토의를 위해 자리했다.

31일에는 특별 세션 ‘청소년의 목소리’를 통해 기후 위기를 빠르게 인식하고 행동하는 학생의 이야기를 들을 예정이다.

도 교육감은 “송도를 중심으로 다양한 국가와 국제기구 전문가들이 함께 머리를 맞대고 기후변화 교육 정책과 실천 방안에 대해 깊이 논의할 수 있어 무척 의미 있었다”며 “앞으로 인천시교육청은 기후변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하며 인천의 학생들이 전 지구적으로 생각하고 우리 지역부터 변화시킬 수 있는 지구생태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교육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140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