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술 취해 보드게임 동호회 회원 때려 숨지게 한 30대

국민일보 자료사진

술에 취해 말다툼을 하다가 동호회 회원을 때려 숨지게 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충주경찰서는 상해치사 혐의로 A씨(31)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3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7일 밤 9시40분쯤 충주 봉방동 한 자택 옥상에서 B씨(33)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두 사람은 보드게임 동호회에서 알게 된 사이다.

A씨는 동호회 다른 회원들과 B씨 집에서 술을 마셨고, 이후 홀로 남아 B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범행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B씨와 싸우다가 생긴 상처를 치료하기 위해 친누나 집을 찾았다가 덜미가 잡혔다. A씨 상처를 수상하게 여긴 누나가 경찰에 신고한 것이다.

경찰은 옥상에 쓰러져 있는 B씨를 발견하고는 인근 병원으로 옮겼다. 그러나 B씨는 사건 이튿날 새벽 2시쯤 숨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또 B씨에 대해 부검을 진행해 정확한 사인을 파악한다는 계획이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