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스타벅스-동반성장위, ‘상생음료’ 판매 소상공인에 원부자재 무상 공급


동반성장위원회와 전국카페사장협동조합은 오는 7일까지 올해 스타벅스의 여름시즌 상생음료를 판매할 개인 소상공인 카페 150곳을 공개 모집한다고 31일 밝혔다. 동반위 및 카페조합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상생음료는 스타벅스가 국내산 농산물을 이용해 개발한 한정판 시즌 음료로, 제조 레시피와 함께 소상공인 카페 1곳당 400잔 내외 분량의 원부자재를 무료로 공급한다. 이번 상생음료는 옥천 단호박을 활용해 만들었다.

지난해에 동반위와 스타벅스는 여름·겨울 시즌 상생음료로 한라봉과 오미자를 활용한 한라문경스위티와 공주 밤을 활용한 리얼공주밤라떼를 선보였다. 220개의 소규모 카페에 원부자재를 무상 공급하고 SNS 채널 이벤트 등 마케팅을 지원해 총 11만잔을 모두 팔았다.

구정하 기자 g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