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골프존카운티, 간편식 메뉴 전국 골프장으로 확대

골프존카운티는 골퍼들의 에너지를 보충해주는 간편 메뉴를 자사가 운영하는 전국 골프장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골프존카운티

골프코스 토털 서비스 기업 골프존카운티(대표이사 서상현)가 골프 라운드 중에도 쉽고 빠르게 에너지를 보충할 수 있는 간편식 메뉴를 출시했다.

골프존카운티는 지난달 26일 골프존카운티 안성H, 안성W를 시작으로 7월부터 골프존카운티 진천, 화랑에서도 간편식을 제공하며 점차적으로 전국 골프존카운티 골프장에 확대 도입할 계획이다.

골프존카운티는 골퍼들의 연령대가 다양해짐에 따라 골프장에서 이용할 수 있는 메뉴를 다양화하고 라운드 중 합리적인 비용으로 간편하고도 영양가 있는 간식을 즐길 수 있도록 간편 식음 상품을 선보였다.

골프존카운티가 제공하는 간편식은 맛과 영양을 동시에 잡은 간편하면서도 든든한 한 끼로 라운드 중 체력 보충에 도움을 줄 건강한 메뉴들로 구성했다.

토핑유부초밥, 샐러위치(샐러드와 샌드위치의 합성어), BLT샌드위치, 허니리코타치즈랩과 음료(커피, 물 등)로 구성된 4종의 간편식 메뉴다.

골프존카운티는 간편식을 제공하는 골프장의 라운드 예약 시 알림톡을 통해 예약 완료 메시지와 함께 간편식 예약 서비스를 안내하고 있다.

주문 방법은 골프존카운티 모바일앱의 나의 예약 조회에서 간편식을 예약하면 된다. 예약한 간편식은 라운드 당일 클럽하우스 대식당에서 전달받게 된다. 자세한 내용은 골프존카운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대균 골프선임기자 golf560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