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왜 딴 남자에 연락해” 청소도구로 여친 폭행한 20대

국민일보DB

광주 서부경찰서는 청소 도구로 여자친구를 때린 혐의(특수폭행)로 A씨(27)를 구속했다고 2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0일 광주 서구 쌍촌동 한 원룸에서 여자친구 B씨를 청소 도구로 수십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가 휴대전화로 다른 남성과 연락을 주고받자 이에 격분한 A씨는 “왜 연락하냐”며 B씨를 무차별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가 과거 다른 여성을 상대로 데이트 폭력을 행사한 전과가 있고, 소환 조사에도 불응하는 등 도주 우려가 있다고 보고 A씨를 구속했다.

선예랑 인턴기자 onlinenews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