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찰, 황보승희 의원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수사

국민일보DB

국민의힘 황보승희 의원(부산 중·영도)이 정치자금법 위반 등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부산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정치자금법상 정치자금 부정 수수와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황보승희 의원을 조사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경찰은 황보 의원이 2020년 21대 총선과 2022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지역구 구의원과 시의원 공천을 대가로 금품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 조사는 지난해 4월 한 시민단체 고발로 시작됐다.

경찰은 황보 의원이 부동산 개발업체 회장 A씨로부터 현금 수천만원과 신용카드, 명품 가방, 아파트 등을 제공받았다는 의혹도 집중 조사 중이다. A씨는 2020년 4월 임대차계약을 체결해 황보 의원에게 서울 마포구에 있는 아파트를 숙소로 제공하고, 차량을 제공한 것으로 전해졌다.

황보 의원은 혐의 전면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인 관계로 세부 내용은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