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강수현 양주시장 ‘1회용품 제로 챌린지’ 동참


경기 양주시는 강수현 양주시장이 일상 속 1회용품을 줄이기 위한 ‘1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2일 밝혔다

1회용품 제로 챌린지는 1회용품 사용에 대한 인식을 높여 1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 생활화를 위한 SNS 릴레이 캠페인으로 지난 2월 한화진 환경부 장관부터 시작됐다.

양주시는 청사 내 생활이나 각종 회의 시 1회용 컵 대신 다회용 컵 사용을 늘려가고 있으며 녹색제품 구입, 관용 전기차 구매 등 생활 속 탄소중립 실천에 노력하고 있다.

또한 탄소중립 연관 사업으로 양주시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 수소연료전지차 충전소 설치사업 등을 추진 중에 있다.

강수현 시장은 “1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을 생활화하는 것은 지속적인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과제로 생활 속 1회용품 사용 줄이기에 시민 여러분의 많은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강수현 양주시장은 김동근 의정부시장의 지목을 받아 1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하게 됐으며, 다음 1회용품 제로 챌린지 참여자로 백영현 포천시장을 지목했다.

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