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패키지 여행 9만여명…작년보다 1249% 늘어

국민일보DB

지난 5월 해외 패키지여행을 떠난 인원이 9만2000여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1249% 늘었다.

2일 하나투어가 자사를 통해 해외 패키지를 이용한 고객과 함께 항공권 구매자도 늘었다고 밝혔다. 지난달 전체 송출객수는 19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868% 늘었다. 지난달 여행객이 가장 많이 떠난 곳은 동남아(43%)였다. 뒤를 이어 일본(30%), 유럽(14%), 남태평양(6%) 순이었다.

특히 올해 3분기 해외여행 사전 예약에서는 유럽(22.8%)이 가장 큰 예약률을 보였다. 특히 9월 예약 중 유럽 비중은 30%로 추석 황금연휴 기간 예약이 유럽에 집중됐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2분기까지는 동남아·일본 예약 비중이 50% 이상을 훌쩍 넘었으나, 3분기에는 유럽·중국 예약이 동남아·일본과 비슷한 수준까지 증가했다”고 했다.

한명오 기자 myungo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