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거주지서 마약 투약·매매한 외국인 3명 검거


거주지에서 마약류를 투약하고 매매한 불법체류 외국인 근로자 3명이 해경에 검거됐다.

전남 목포해양경찰서는 외국인 근로자 3명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및 출입국 관리법 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이들 중 2명은 향정신성 의약품인 이른바 야바를 공동으로 매매하거나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나머지 1명은 거주지에서 대마를 소유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경은 지역 내 해·수산업에서 일하는 일부 일용직 불법체류 외국인들이 마약류를 투약·매매한다는 첩보를 입수해 탐문·잠복근무 끝에 이들을 붙잡았다.

해경은 마약 관련 공급·판매책과 구매자들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할 계획이다.

목포=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