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하윤수 부산교육감, 학교로 찾아가 학생들과 직접 소통한다


하윤수 부산시교육감이 각 학교 학생들과 소통에 나선다.

부산시교육청은 연말까지 ‘학생회 소통 투어-학교로 찾아가는 교육감’행사를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이 행사는 교육감이 직접 학교를 방문해 학생자치회를 참관하고 각급 학교 학생회 학생들이 만나 의견을 나누며 소통·공감하기 위한 것이다.

첫 행사는 오는 7일 오후 3시 40분 사상구 사상고등학교 시청각실에서 열린다. 이날 사상고 학생회는 ‘학생회 운영 사업 성과 보고·학생회 개선 방안’을 의제로 민주적이고 자율적인 토의 활동을 펼친다.

이어 학생들은 하 교육감과 교육활동에 대한 대화를 나누며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하윤수 부산시교육감은 “이 행사는 학생들과 직접 만나 소통·공감하며 공정한 교육을 실현하기 위한 우리 교육청의 의지 표명”이라며 “앞으로 학생들과 만남에서 제안된 소중한 의견들은 교육정책 추진 시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