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담배연기 들어와요…” 항의에 흉기 휘두른 40대 男

국민일보 자료사진

식당 앞에서 담배를 피우는 문제로 시비가 붙어 상대방에게 흉기를 휘두른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도 수원중부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6일 오후 2시15분쯤 수원 장안구 한 식당 앞에서 B씨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해당 식당 앞에서 담배를 피운 게 싸움의 발단이 됐다.

식당에서 밥을 먹고 있던 B씨는 A씨에게 “담배 연기가 식당으로 들어오니 다른 곳에서 흡연해 달라”고 요구하면서 시비가 붙은 것이다.

양측 일행이 싸움을 말리면서 사태는 일단락되는 듯했지만 A씨는 분이 풀리지 않았다.

A씨는 화를 참지 못하고 자택으로 가 흉기를 들고는 식당으로 돌아와 B씨를 위협했다.

B씨는 A씨가 들이댄 흉기를 뿌리치다가 손가락을 베이는 상처를 입었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