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꽃 속에서 힐링’… 하이원리조트 ‘샤스타데이지 축제’

카트투어·불꽃쇼·버스킹·체험존 등 풍성한 즐길거리 마련


하이원리조트가 오는 10일부터 25일까지 16일간 하이원의 대표 여름축제인 ‘2023 샤스타데이지 축제’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올해 축제에서는 야생화 정원을 감상할 수 있는 카트투어, 리프트투어 등 레저시설을 확대 운영하고, 다양한 체험존과 공연 등 풍성한 즐길거리를 준비했다.

먼저, ‘하늘길 카트투어’는 전동카트를 직접 운전하면서 꽃이 만발한 슬로프를 자유롭게 감상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한 카트에 최대 5인까지 탑승할 수 있으며, 매일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8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스키장 폐장으로 멈춰있던 리프트를 특별 운영해 하늘에서 바람과 함께 순백의 슬로프를 감상할 수 있는 ‘리프트투어’도 진행한다.

리프트와 곤돌라 ‘스카이 1340’을 횟수 제한 없이 탑승할 수 있는 ‘1일 프리패스’는 1만8000원에 판매하며, 구매 시 해발 1340m 하이원탑에 위치한 360도 회전 전망레스토랑의 음료 30% 할인권이 제공된다.

야생화 군락지 곳곳에는 대형 ‘DAISY’ ‘W-FLOWER’ 타이포 조형물과 해발 1004m에 있는 천사날개 포토존, 샤스타데이지 사이에 놓인 피아노, 귀여운 미니풍차 등 다양한 포토존도 마련돼 있다.

축제기간 중 인증샷을 SNS에 업로드하면 우수작을 선정해 숙박권과 하이원워터월드 이용권(2명), 커피 기프티콘(20명)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와 함께 전통놀이체험, 1년 후에 도착하는 ‘1340 엽서 쓰기’, 룰렛 돌리기, 즉석사진 촬영 등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돼 있다.

특히 23일에서 25일까지 진행되는 ‘하이원 데이’에는 명상과 요가, ‘꽃멍’을 즐길 수 있는 ‘빈백 존’, 부채·꽃갈피 등을 만들 수 있는 ‘하이원 컬처 체험부스’, 에어바운서 놀이기구를 즐길 수 있는 ‘하늘 아래 첫 키즈파크’가 운영된다.

야간에 즐길 수 있는 웰니스 프로그램‘별빛체험’과 ‘하이원 시그니처 불꽃쇼’도 있다.
‘별빛체험’은 하이원탑 야외데크에서 아름다운 해질녘 풍경과 함께하는 일몰요가, 별자리 해설, 천문학 퀴즈, 핸드폰을 이용한 밤하늘 별 촬영법 강좌 순으로 구성돼 있으며 매주 목요일부터 월요일까지 주 5일 운영된다.

또한,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하이원 그랜드광장에서는 ‘하이원 시그니처 불꽃쇼’가 펼쳐져 낮에는 들꽃, 밤에는 형형색색의 불꽃이 수놓아진 초여름의 추억을 선물할 예정이다.

이밖에 하이원리조트를 운영하는 강원랜드 직원들로 구성된 사내공연단 ‘하이원하모니’의 버스킹 등 다양한 공연도 예정돼 있다. 자세한 일정은 공식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승렬 마케팅실장은 “전년보다 더 풍성한 즐길거리와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며 “야생화 정원으로 변신한 초여름의 슬로프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남호철 여행선임기자 hcna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