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부천시, 글로벌 기후에너지 시장협약 ‘GCoM’ 가입

조용익 경기 부천시장이 ‘글로벌 기후에너지 시장협약(GCoM)’에 서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천시 제공

경기 부천시는 ‘탄소중립 선도하는 환경도시’ 기틀을 다지기 위해 글로벌 기후에너지 시장협약(GCoM)에 가입하고 지난 3일 시민과 함께하는 제1회 환경교육한마당 ‘모두그린 함께부천’ 행사에서 탄소중립 실천 의지를 알렸다고 7일 밝혔다.

GCoM은 이클레이(ICLEI)의 공동 행동사업으로 기후에너지 전환 행동 및 실천을 위한 세계 최대의 지방정부 기후행동 프로그램이다. GCoM에 가입한 140여개국 1만2500여개 지방정부는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도시회복력 제고 등 지구촌의 선도적 기후행동 이행을 약속하고 실천해 나가고 있다. 국내에서는 현재 24개 광역·기초 지자체가 GCoM에 참여하고 있다.

시는 이번 협약으로 지속가능한 에너지 접근 계획 수립, 온실가스 감축 목표(Target) 설정, 기후위기 취약성 분석·평가, 온실가스 배출 인벤토리 CDP-ICLEI 트랙 보고 실천 등에 주력한다. 또 전 세계 기후에너지 분야 선도 도시와 네트워킹을 기반으로 우수사례 및 혁신 정책 공유해 탄소중립 사회를 실현하기 위한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시는 기후위기 대응에 효과적이고 효율적인 온실가스 감축 정책을 지속 추진하기 위해 제2차 기후변화 적응대책 세부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탄소중립·녹색성장 기본계획을 토대로 지역 특성과 여건을 반영하여 비전과 목표 수립, 세부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 수립을 준비 중이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국제사회 플랫폼 참여를 통해 전세계 기후행동 선도 지방정부들과 함께 협력하고 책임감 있는 실천을 이어가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며 “기후위기 극복에 함께 힘을 더할 시민분들 모두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140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