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남양주시, 다산동서 ‘교통사고 예방 캠페인’

6일 다산동 법원 사거리 앞 실시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 진행


경기 남양주시는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가 지난 6일 다산동 법원 사거리 앞에서 시민들의 안전을 위한 ‘교통사고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교통사고 예방 캠페인’은 시민들을 대상으로 최근 연이어 발생한 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 스쿨존 음주운전 및 우회전 신호 미준수 사망사고 사례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횡단보도 보행 시 안전 수칙을 알려 학생들의 안전한 통학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캠페인은 ▲음주운전은 엄연한 범죄행위! ▲멈추고, 살피고, 확인하고, 건너가요! ▲운전할 때 집중! 휴대폰 사용 NO! 등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 주의를 기울일 수 있는 캠페인 문구를 선정해 진행됐다.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지난 4월 이후 연이어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사망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라며 “교통이 안전한 남양주시를 만들 수 있도록 남양주시지대에서 앞으로도 스쿨존 교통사고에 대한 범 시민적 경각심을 불러일으키며 지속적인 캠페인을 펼쳐 나갈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는 상상 더 이상 남양주시의 교통문화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으며, ‘교통사고예방 캠페인’ ‘지역 문화행사 교통지도’ ‘스쿨존 규정속도 준수’ ‘운전자 우회전시 일시정지’ 등 다양한 사고예방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남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