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광주시교육청 고유 브랜드 디자인, 상징노래 제작

광주교육의 비전과 가치 담아.


광주광역시교육청은 고유 브랜드 디자인과 상징노래 제작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전국 단위 행사 참여 때 의류 등에 적용하고 광주교육 정신을 널리 알리기 위해서다.

시교육청은 광주시청과 통합된 CI(Corporate Identity)를 사용해 오다가 지난 2006년부터 분리했다. 하지만 그동안 각종 행사에 참여하면서 시 교육청만의 통일된 단체복·응원가 등이 없고, 현재 CI만으로는 효율적 홍보 등이 어렵다는 판단에 따라 자체 브랜드와 CI를 만들어 활용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광주교육의 상징성과 통일성을 고취할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 의류(조끼· 티셔츠·모자 등)에 CI를 활용해 브랜드 디자인을 개발한다. 상징노래(브랜드 송)을 만들어 보급하기로 결정했다.

의류에 적용할 브랜드 디자인은 시제품을 제작해 6월 중 직원 대상 의견수렴 과정을 거친 후 디자인을 확정할 계획이다. 브랜드 송은 광주 교육가족(학생·교직원·학부모) 및 시민 대상으로 가사 공모를 진행한다. 주제는 광주교육의 정체성과 미래 비전, 광주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내용이면 된다.

공모 기간은 8일부터 오는 19일까지로 최종 당선작 1명, 가작 2명을 선정한다. 당선작을 바탕으로 전문가에게 작곡을 의뢰한다는 방침이다.

이정선 교육감은 “고유 브랜드와 노래를 제작해 미래를 선도하는 교육행정 기관으로서의 이미지를 구축할 것”이라며 “광주교육의 비전과 가치를 담아 소속감과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