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돈 때문에’ 아내에 수차례 흉기…살인범 된 60대 남편

말리던 아내 친구에게도 흉기 휘둘러…회사로 도주했다 체포

국민일보DB

돈 문제로 다투던 끝에 아내를 숨지게 한 혐의로 60대 남편이 긴급체포됐다.

9일 경북 경주경찰서는 말다툼을 벌이다가 아내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하고 아내의 친구를 다치게 한 혐의(살인 및 살인미수)로 60대 남성 A씨를 체포했다.

A씨는 8일 오후 9시10분쯤 경주시 황성동에 있는 집 거실에서 아내 B씨와 금전 문제 등으로 말다툼을 하다가 자신을 무시한다는 이유로 여러 차례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현장에서 이를 말리던 아내 친구 C씨에게도 흉기를 휘둘러 상해를 입힌 혐의도 있다.

A씨는 택시를 타고 경주시 외동읍에 있는 자신의 회사로 달아났다가 신고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9일 오전 1시30분쯤 붙잡혔다.

경찰은 범행 동기 등을 추가로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