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찰, ‘도심 야간집회’ 민주노총 건설노조 압수수색

지난 17일 오후 서울시청 앞 세종대로에서 민주노총 주최로 ‘노동자, 서민을 죽음으로 내모는 윤석열 정권 퇴진 결의대회’가 열리고 있다. 연합뉴스


경찰이 지난달 서울 도심에서 야간 집회를 개최한 민주노총 건설노조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9일 오전 8시부터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 있는 민주노총 건설노조 사무실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민주노총 건설노조는 지난달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간 서울 도심에서 1박2일 노숙 집회를 열었다.

이와 관련해 경찰은 장옥기 민주노총 건설노조 위원장을 포함해 주최 측 5명과 조합원 24명 등 총 29명에 대해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 등으로 수사 중이다.

성윤수 기자 tigri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