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저축 예금 두배로…중구, 희망두배 청년통장 참여자 모집

서울 중구는 이달 12~23일 ‘희망두배 청년통장’ 참여자 187명을 모집한다고 9일 밝혔다.

희망두배 청년통장은 청년이 매월 저축하면 서울시가 저축액의 100%를 적립해주는 제도다. 이달 중 정부에서 출시하는 ‘청년도약계좌’와 중복가입할 수 있다.

신청 대상은 만18~34세 근로 청년으로 중구에 거주해야 한다. 본인 소득이 세전 월평균 255만원 이하, 부양의무자 소득은 세전 연 1억원, 재산은 9억원 미만이어야 한다. 지정 저축액은 10만원, 15만원 중 선택가능하며 저축기간은 2~3년이다. 신청은 주소지 동주민센터로 방문하거나 우편, 이메일로 접수할 수 있다.

강준구 기자 eye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