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엔씨소프트, 심폐소생술 VR 체험존 신설

“전 사원 안전교육 강화 취지”

심폐소생술 VR 안전 교육 진행. 엔씨소프트 제공

게임사 엔씨소프트가 사내 ‘심폐소생술 VR 체험존’을 신설하고 전 직원 대상 안전 교육 활동을 강화한다.

엔씨소프트는 응급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교육 공간 ‘심폐소생술 VR 체험존’을 마련했다고 8일 밝혔다. 엔씨소프트 알파리움 메디컬룸에서 상시 운영하는 서비스로, 교육을 원하는 직원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학습자는 비치된 VR 헤드셋을 통해 실제 상황과 유사한 환경에서 심폐소생술을 체험할 수 있다. 진행 상태에 따라 화면 속 인공지능(AI) 강사가 1대1 맞춤 교육을 제공한다.

장비에는 ▲호흡량 ▲가슴 압박 위치 ▲가슴 압박 깊이 및 속도 ▲의식 확인 ▲기도 확보 감지가 가능한 5개의 정밀 센서가 내장되어 있어 실시간 피드백과 교정이 가능하다.

엔씨(NC)는 구성원의 건강과 복지 확대를 위해 지난 4월 두 번째 사내 의료 시설 ‘알파리움 메디컬룸’을 추가 신설한 바 있다. 심폐소생술 VR 교육과 함께 응급처치, 비상약품 제공, 신속항원검사 등 다양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