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주일학교 부흥을 위한 ‘어린이영어성경학교’ 지원


CTS기독교TV가 한국교회 주일학교의 부흥을 위해 ‘2023 어린이 영어성경학교 설명회’를 개최했다. 29일 서울 노량진 CTS 사옥에서 전국 다음세대 교역자 및 기독 대안학교 교사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설명회에서는 주일학교 규모와 상관없이 활용 할 수 있는 ‘싱더바이블(Sing the Bible)’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했다.

노래와 춤으로 배우는 성경 말씀 싱더바이블은 창세기부터 마태복음까지 구성돼있다. 각 단원에 수록된 노래와 댄스 다양한 놀이 활동을 통해 아이들이 즐겁게 성경을 배우고 말씀에 대한 집중력을 높일 수 있다. 수업에 필요한 교사용 가이드, 안무 영상까지 무료 제공되는 싱더바이블은 주일학교 규모와 상관없이 전문 교사 없이도 어린이 영어성경학교를 시작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싱더바이블은 CTS 언어교육연구소에서 미국의 유명 성경 애니메이션 “Bed Bug Bible Gang”을 기반으로 제작됐다. 코로나19 기간 동안 전 세계 33개국 선교사들을 통해 2만여명의 어린이에게 보급됐다.

필리핀 김재임 선교사는 “어린이 영어성경학교를 통해 배운 찬양을 아이들이 얼마나 즐겁게 부르는지 길을 걷다가도 흥얼거린다”면서 “언제 공부를 하느냐며 선생님을 자주 찾아온다. 이런 유용한 프로그램을 선교지에서 활용 수 있게 돼 사역에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감일교회 차영아 목사는 “CTS 어린이 영어성경교재 ‘싱더바이블’ 프로그램을 활용해 금요일에 블레싱 예배를 진행하고 있다”며 “아이들이 좋아할 뿐 아니라 부모님의 주일 출석까지 연결되는 효과를 누리고 있다. 교회 부흥에 큰 기대가 된다”고 전했다.

CTS는 이번 설명회를 통해 전 세계 선교지와 한국교회 성공 사례를 바탕으로 주일학교 부흥을 위한 어린이 영어 성경학교를 운영에 관한 사역 지원을 국내외로 넓혀갈 계획이다.


강명준 CTS 사장은 “어린이 영어성경학교가 한국교회의 다음세대 부흥을 위해 잘 사용되길 바란다”며 “이번 설명회에 참석해 주신 교회를 포함해 전국 교회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어린이 영어성경학교의 자세한 내용 및 무료 샘플 신청은 CTS기독교TV 또는 세계선교보고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효진 기자 imher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