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단식은 디톡스” 조롱한 개그 유튜버, 與입당

KBS 개그맨 출신 김영민, 국민의힘 입당

20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입당 환영식에서 김기현 대표가 이날 입당한 개그맨 출신 유튜버 김영민씨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개그맨 출신 유튜버 김영민씨가 20일 국민의힘 입당 환영식을 했다.

국민의힘이 이날 국회에서 고기철 전 제주경찰청장, 개그맨 출신 김영민씨, 김현준 전 국세청장, 박영춘 전 SK그룹 부사장, 조광한 전 남양주 시장 등에 대한 입당 환영식을 했다.

김씨는 우파 성향의 정치 풍자 유튜브 채널인 ‘내시십분’을 운영하며 구독자 43만명을 보유하고 있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인 김씨는 KBS ‘개그콘서트’, tnN ‘코미디빅리그’ 등에 출연했다. 개그 프로 중 내시 역할을 맡았던 게 대중적 인지도가 높아 유튜브 채널 이름을 ‘내시십분’으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 남원 출신인 그는 2020년부터 문재인 정부에 대한 비판적인 정치적인 콘텐트를 제작했다. 지난 12일에는 ‘재명아, 그게 단식이냐? 디톡스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통해 현재 단식 중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조롱하기도 했다.

이날 입당식에서 김씨는 “예술계에는 정치 목소리를 내는 선배가 많은데 예술계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있다”며 “공공부문 카르텔이 얼마나 지독한지 기회가 안 보인다. 많은 문제를 해결하고 싶어 국민의힘을 찾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예술가 여러분, 후배분들, 민생은 국민의힘”이라며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20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입당 환영식에서 김기현 대표와 윤재옥 원내대표가 이날 입당한 인사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김현준 전 국세청장, 박영춘 전 SK그룹 부사장, 김 대표, 개그맨 출신 김영민씨, 고기철 전 제주경찰청장, 조광한 전 남양주 시장, 윤 원내대표. 연합뉴스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는 이날 환영식에서 “전국적 지명도, 인지도, 많은 활약상을 가진 분들, 전문성과 식견을 가진 분들을 모시는 입당식을 해 기쁘다”며 “우리 당에 든든한 우군, 천군만마를 얻은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