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풍에…’ 한강 유람선 마포대교 충돌…16명 병원行

충돌 당시 유람선에 146명 탑승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기사 내용과 직접 관련 없습니다. 연합뉴스

승객을 태우고 운항 중이던 한강 유람선이 마포대교 교각과 부딪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 등에 따르면 20일 오후 7시1분쯤 직원과 승객 146명을 태운 한강 유람선이 마포대교 교각과 충돌했다. 이 사고로 배 안에 있던 16명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일부 승객은 어지럼증과 어깨 통증 등을 호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유람선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한강 아라호 임시선착장을 출발한 뒤 원효대교를 돌아 하류 방향으로 운행 중이었다. 충돌 당시 배 안에는 직원 7명과 한 대기업 가족 행사에 참여한 승객 139명이 타고 있었다.

소방 당국은 강한 바람을 사고 원인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사고 당시 여의도동 자동기상관측장비(AWS)에서는 비와 함께 초속 5m 안팎의 풍속이 관측됐다.

김판 기자 p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