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양주 은남일반산업단지 기공식…“경제 활성화 기대”

강수현 양주시장이 지난 20일 열린 양주 은남일반산업단지 기공식에서 시삽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양주시 제공

경기 양주시가 지난 20일 경기북부 및 양주시 서부권의 지역경제를 선도할 양주 은남일반산업단지의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공식은 민선 8기 출범 이후 북부 첫 산업단지 기공식으로 강수현 양주시장, 오완석 GH 균형발전본부장,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 등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했다.

양주시와 GH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양주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은 2027년 사업 준공을 목표로 양주시 은현면 일원에 99만2000㎡ 규모의 산업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은남일반산업단지는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광적 IC(가칭 서양주IC), GTX-C, 서울~양주고속도로 등과 연계된 광역 교통망을 갖추고 있으며, 이번 공사 일정에 맞춰 인근 지역의 교통 여건 개선을 위한 국지도 39호선 연계 진입도로 건설공사도 추진한다.

시는 산업단지 연계 광역 교통망 형성으로 입주기업의 서울과 수도권 접근성을 강화하고 경기도 전체를 잇는 산업유통망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 시장은 “양주은남 일반산업단지가 경기북부지역의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여 양주시민에게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고, 경기북부 경제의 중심도시 양주시가 될 수 있도록 역량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