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넥슨, ‘피파’ 아닌 ‘FC 온라인’으로 타이틀 변경

넥슨 제공.

넥슨의 정통 온라인 축구 게임 ‘피파 온라인 4’가 ‘FC 온라인’으로 탈바꿈한다.

넥슨은 EA 코리아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FC 온라인의 리브랜딩을 실시, 변경을 마쳤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FC온라인은 오는 23일 개막하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e스포츠 종목에도 변경된 이름으로 공표된다.

FC 온라인은 영국 프리미어리그, 독일 분데스리가, 스페인 라리가, 국가대표팀 등 다양한 축구 리그와 클럽·나라·선수에 대한 정식 라이선스를 보유하고 있다.

넥슨은 이번 리브랜딩으로 새로운 FC 온라인 로고에 맞춰 게임 내 선수 유니폼, 경기장 광고판, 상품 툴팁등을 게이머들의 편의성과 플레이 경험도 개선한다.

또한 선수 강화 시 강화 등급에 따라 차별화되는 연출을 선보이며, 모바일 앱 버전에 PC 버전 기능인 ‘모두 판매 기능’ ‘선수 정보 보기 강화’ ‘동일 그룹 아이템 사용 기능’ 등을 도입한다.

김지윤 기자 merr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