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남은행 한가위 자원봉사…수산물 소비 활성 캠페인

임직원 500여명 참여해 지역 전통시장 찾아 수산물 소비 캠페인
복지시설, 산·하천 등 지역 곳곳서 청소 도우미 환경정화 활동 등

23일 경남은행이 예경탁 은행장 등 경남 울산지역과 수도권 각 영업본부별로 한가위 자원봉사와 수산물 소비 활성화 캠페인을 펼쳤다. 경남은행 제공

BNK경남은행은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앞둔 23일 ‘한가위맞이 자원봉사 대축제’와 수산물 소비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했다고 24일 밝혔다.

한가위 자원봉사 대축제는 지역민과 지역사회로부터 받은 사랑과 성원에 보답하고자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봉사활동과 함께 지역 전통시장과 수산업을 응원하기 위한 캠페인을 동시에 했다.

마산 어시장 등 지역 전통시장과 복지시설, 산·하천 등 지역 곳곳에서 열린 한가위 맞이 자원봉사 대축제에는 예경탁 은행장과 임직원 500여명이 참여했다.

예 은행장과 임직원 100여명은 합포수변공원에서부터 마산어시장·창동·오동동 일원을 걸으며 거리 오물과 쓰레기를 수거했다. 특히 지역민들이 많이 찾는 마산 어시장 공영주차장 전 층을 청소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어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해 수산물을 구입한 임직원들은 시장 상인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어시장 내 횟집에서 함께 식사를 했다.

같은 시간 본부 부서 임직원 100여명은 팔용산 등산로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했으며 경남노인통합지원센터, 마산애육원, 창원성심양로원을 나눠 방문해 시설 내외부 청소와 도우미 역할 등 돌봄 활동을 했다.

또 창원 정병산·봉곡시장, 창원천·반송시장, 창원중앙동·용지동 상가지역과 울산 태화강국가정원·신정시장, 김해 해반천·내외동시장, 율하천·장유전통시장, 진주 비봉산·자유시장, 수도권 안산자락길·영천시장에서 각 영업본부별 임직원 300여명이 참여해 환경정화활동을 했다.

예 은행장은 “임직원 500여명이 참여한 한가위맞이 자원봉사를 통해 지역사회에 희망의 메세지가 전달되기를 기원한다”며 “특히 전통시장 환경정화 활동과 수산물 소비 활성화 캠페인이 시장 상인들과 수산업 종사자들에게 응원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최근 불미스러운 일로 은행을 아끼고 사랑해 주신 지역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러운 마음이다”며 “사고 수습에 총력을 다해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새로운 모습으로 거듭날 것이며 지역을 위한 역할 수행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경남은행은 한가위 맞이 자원봉사 대축제와 별도로 29일까지 경남도 시·군과 울산지역 소외계층 8320세대에 4억1600만원 상당의 전통시장 상품권과 지역사랑 상품권을 전달하는 ‘추석맞이 사랑나눔사업’을 하고 있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