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50여차례 허위 살인 예고글 인터넷에 올린 20대 女 구속

20대 여성 A씨가 인터넷 커뮤니티에 퍼트린 허위 살인 예고글. 독자제공

무려 50여차례에 걸쳐 자신을 살해하려 한다는 허위글을 인터넷에 올린 2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남경찰청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허위 살인 예고 글을 수 십 차례에 걸쳐 올린 20대 A씨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구속했다고 2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13일까지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가족 명의의 아이디를 이용해 ‘찾아가 죽이겠다’는 등 자기에 대한 살인 예고 글을 50차례 올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평소 사이가 좋지 않은 오빠를 처벌 받게 하기위해 오빠 B씨의 아이디로 로그인 한 후 마치 B씨가 자신을 살해하겠다는 내용의 글을 올린 것처럼 위장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에게 스마트워치를 지급하는 등 피해자 보호조치를 하고 살인 예고 글과 관련된 시간 및 장소에 경찰 인력을 투입해 거점 수사를 벌였으며 IP 추적과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A씨가 범행을 저지른 사실을 확인했다.

A씨는 최근 살인 예고글을 올릴 경우 처벌을 강화한다는 사실을 이용해 평소 사이가 좋지 않은 오빠 B씨를 처벌받게 할 목적으로 이 같은 짓을 저질렀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살인 예고 등 사회적 불안감을 야기 하거나 허위 신고 등으로 실제 신고에 제때 대응하지 못하는 등 공권력 낭비를 유발하는 행위에 대해 엄중하게 대처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