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묵 사고 사진 찍고, 박근혜 등장에 인산인해 [포착]

박근혜 전 대통령, 대구 현풍시장 방문
“추석 장도 보고 주민들도 볼 겸 찾았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추석을 며칠 앞둔 25일 대구 한 전통시장을 방문해 장을 봤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11시4분쯤 대구 달성군 현풍시장을 찾았다. 박 전 대통령 측근 유영하 변호사가 동행했다.

박 전 대통령은 베이지색 긴 팔 셔츠에 긴 청치마를 입고 운동화를 신었다. 특유의 ‘올림머리’도 잊지 않았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5일 대구 달성군 현풍시장을 찾아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 전 대통령을 본 상인과 시민들은 박수를 치거나 환호를 하며 그를 반겼다. 박 전 대통령을 보기 위해 인파가 몰리면서 시장은 한때 인산인해를 이뤘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5일 대구 달성군 현풍시장을 찾아 장을 보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5일 대구 달성군 현풍시장을 찾아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 전 대통령은 어묵과 연근, 고구마 줄기, 호박잎, 국화빵 등을 구매했다.

박 전 대통령은 “이건 직접 재배하신 건가요” “브로콜리는 어떻게(얼마에) 파세요” 등 질문도 이어갔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5일 대구 달성군 현풍시장을 찾아 장을 보고 있다. 연합뉴스

박 전 대통령은 악수나 사진 촬영 요청에 일일이 응하는 등 밝은 모습을 보였다.

박 전 대통령은 ‘왜 이리 늦게 오셨나’라는 질문을 받고 “오래전에 오려고 했는데, 늦어졌다”고 답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5일 대구 달성군 현풍시장을 찾아 장을 보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5일 대구 달성군 현풍시장을 찾아 장을 보고 있다. 연합뉴스

상인과 시민들은 “건강하세요” “보고 싶었어요”라며 박 전 대통령과 인사를 나눴다.

박 전 대통령은 20여분 동안 시장을 둘러본 뒤 차량을 타고 이동했다.

박 전 대통령은 시장을 방문한 이유를 묻는 질문을 받고 “건강도 안 좋고 이런 저런 일로 많이 늦어졌다. 추석이 가까워서 장도 보고 주민들도 볼 겸 찾았다”고 답했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