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허진영 펄어비스 대표·강신철 협회장 국감 증인석 선다

허진영 펄어비스 대표(왼쪽)와 강신철 한국게임산업협회장. 각 사 제공

허진영 펄어비스 대표와 강신철 한국게임산업협회장이 올해 국정감사 증인석에 선다.

25일 국회 등에 따르면 다음 달 10일 국회 문체위 국감에서 허진영 펄어비스 대표가 증인으로 출석한다.

허 대표는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신청했다. 신문 요지는 ‘게임 창작자 노동환경 관련 업계의견 청취’다.

강신철 한국게임산업협회장은 26일 종합감사에 출석한다. 이상헌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신청해 채택된 강 회장은 올해 게임 산업계 이슈에 대해 전반적인 질의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