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홍준표 “이재명 범죄수사에 민주당 똘똘 뭉쳐…부럽기도”

“MB·朴 구속 때 보수 진영이 뭉쳤나”
“한국 정치 정상으로 돌아갔으면”

홍준표 대구시장이 지난 7월 대구시청에서 열린 '국민의힘-대구·경북 예산정책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은 26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두고 민주당 인사와 지지세력이 집단 항거하는 모습을 보고 참 부럽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다”고 말했다.

홍 시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구속될 당시 우리 진영의 정치인이나 지지 세력들이 뭉쳐서 반대하거나 집단으로 반대 의사표시를 한 적이 있었던가”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 대표의) 혐의 내용도 그 두 분보다 무겁기 그지없고 두 전직 대통령 수사처럼 정치 수사가 아닌 범죄 수사임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똘똘 뭉쳐 이 대표를 호위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홍 시장은 “진영 논리인가? 뻔뻔함인가? 불가사의한 일이 벌어지고 있다”면서 “이번에는 결판을 내고 한국 정치가 정상으로 돌아갔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