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세계 최초 도시 주도형 NFT ‘인천히어로즈’ 공개

인천히어로즈 이미지. 인천시 제공

인천시는 세계 최초로 도시가 주도하는 대체불가능토큰(NFT) ‘인천히어로즈’를 공개·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인천히어로즈는 시의 캐릭터인 점박이물범(애이니·버미·꼬미)을 작품화해 시민에게 제공하는 NFT다. 멸종위기종인 점박이물범들이 해양 수호자, 수질 수호자, 기후변화 해결사 등 슈퍼 히어로가 돼 시민과 함께 지구 환경을 지키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시는 글로벌 3D 아트 스튜디오인 스마스월드를 통해 인천히어로즈를 한정판 예술작품으로 제작했다.

인천히어로즈 발행은 커뮤니티 강화를 위해 기획됐다. 투자 대상으로 여겨지던 NFT를 도시 가치와 환경 보호 등을 알리는 시민과의 소통 수단으로 삼은 것이다. NFT는 블록체인에서 고유 값을 가지고 있어 다른 토큰으로 대체가 불가능하다. 지폐와 달리 저마다 가격을 다르게 매길 수 있어 소유권 입증이 중요한 그림, 음악, 영상 등 콘텐츠 분야에 주로 사용된다.

시는 인천이 가진 역사, 문화, 예술, 엔터테인먼트 등 유무형의 가치를 인천히어로즈에 담아 시민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보유자와 함께하는 기부 참여 행사 등도 열어 글로벌 팬덤을 구축한다.

시는 또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여러 프로젝트에 인천히어로즈를 활용하고 기업 및 아티스트와의 콜라보레이션을 추진할 방침이다.

발행일은 다음 달 25일과 12월 25일이다. 발행수는 각 1000개씩이다. 보유를 위한 사전 신청은 가상세계를 통해 인천을 체험하는 공간인 ‘인천유니버스’ 사이트에서 26일부터 할 수 있다.

이세웅 시 도시브랜드담당관은 “인천히어로즈는 미래 인터넷 생태계에서 인천의 길을 개척하기 위한 새로운 도전이 될 것”이라며 “도시의 다양한 가치를 기술에 담아 시민과의 소통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171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