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10대 여성 감금·성폭행·성매매알선까지…30대 남성 구속


채팅 앱에서 알게 된 10대 여성을 장기간 감금하며 성폭행하고, 성매매를 강요한 혐의로 3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강간·감금 등 혐의로 A씨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26일 밝혔다. A씨는 2020년 채팅 앱으로 알게 된 10대 B양을 자신의 주거지에 감금하고 성폭행하거나 성매매를 강요한 혐의가 있다. B양은 지난 11일 오전 112에 “성폭행당하고 감금돼 있어 너무 무섭다”며 문자로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하고 B양을 구조했다. A씨는 경찰에서 “합의로 동거한 것”이라며 혐의를 부인했다.

B양은 3년 전부터 A씨의 집에서 함께 지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 계좌 내역 등을 토대로 성매수 남성들을 추적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B양은 1년 전부터 감금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며 “성매매 알선은 동거 초기부터 이뤄진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강준구 기자 eye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