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공기 펄럭’ 큰 목소리로 여자농구 응원하는 北

29일 오후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조별리그 C조 경기 한국과 북한의 경기에서 북한 선수단이 응원을 펼치고 있다.

29일 오후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조별리그 C조 경기 한국과 북한의 경기에서 북한 선수단이 응원을 펼치고 있다.

29일 오후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조별리그 C조 경기 한국과 북한의 경기에서 북한 선수단이 응원을 펼치고 있다.

29일 오후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조별리그 C조 경기 한국과 북한의 경기에서 북한 선수단이 응원을 펼치고 있다.

29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의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농구 대한민국과 북한의 경기에서 북한 응원단이 경기장을 찾아 북한 국가를 부르고 있다.

29일 오후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조별리그 C조 경기 한국과 북한의 경기 전 양팀 선수들이 인사를 나누고 있다.

남북 여자농구는 5년 전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서 단일팀을 이뤄 은메달을 따낸 바 있다. 이번 대회에선 한 조에 묶여 조별리그부터 맞붙게 됐다.

항저우=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