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BTS 정국 신곡 ‘3D’, 100개국 아이튠즈 차트 1위

첫 싱글 ‘세븐’에 이어 잇따라 성공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국이 지난 29일 발표한 두 번째 솔로 싱글 ‘3D’가 발표 직후부터 세계 음악시장을 휩쓸고 있다. ‘3D’는 30일 미국, 영국, 캐나다, 이탈리아, 일본 등 100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올랐다. 함께 발매된 ‘3D’ 인스트루멘털 버전과 얼터네이트 버전 역시 다수 국가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2∼3위를 기록했다.

‘3D’ 뮤직비디오 역시 하루도 안 돼 조회수 1000만뷰를 넘어섰다. 29일 공개 직후 미국, 영국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 1위에 올랐다.

‘3D’는 단순한 악기 구성이 인상적인 알앤비(R&B) 팝 곡으로 1·2차원을 넘어 3차원의 너를 만나고 싶다는 메시지가 담겼다. 2000년대 중반 힙합, 댄스를 기반으로 한 올드스쿨풍을 재해석했다. 미국 래퍼 잭 할로우가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지난 7월 발표한 ‘세븐’에 이어 이번 신곡까지 성공시킨 정국은 솔로가수로서도 입지를 확실히 굳혔다.

장지영 선임기자 jy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