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민의힘, 국군의날 맞아 “장병 노고에 감사와 존경”

“장병 헌신으로 이룩한 자유대한민국 지켜내겠다”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달 26일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제75주년 국군의날 경축연에서 김건희 여사, 이종섭 국방부 장관, 국민의 김기현 대표, 폴 러캐머라 한미연합사령관 등과 함께 축하 시루떡을 자르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국민의힘은 1일 제75주년 국군의 날을 맞아 “국군 장병의 노고에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강민국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전 논평을 통해 “국군 장병들의 헌신으로 이룩한 자유대한민국을 지켜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강 수석대변인은 “북한의 끊임없는 도발에 맞서 대한민국을 지킨 우리 국군 장병들의 피와 땀이 있었기에 자유민주주의 토대 위에서 지금의 눈부신 경제발전을 이룩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지난달 26일 윤석열 대통령이 참여한 국군의날 기념 시가행진에 관해서는 “첨단 신무기들을 통해 우리 군의 압도적 역량을 볼 수 있었다”면서 “윤 대통령은 역대 최초로 행진에 동참하며 군의 위상을 빛내는 데 함께했다”고 평가했다.

강 수석대변인은 이어 “굳건한 안보력만이 국민 안전을 보장할 수 있다”며 “국민의힘과 윤석열정부는 ‘평화는 강력한 힘에 의해 지켜진다’는 원칙 아래 국민의 안전한 삶이 영위되도록 모든 정책적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강 수석대변인은 “장병들의 더 나은 복무 여건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고 국가를 위해 헌신한 모든 이들이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준상 기자 junwith@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