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축구대표팀, 4강 진출...‘짜요’ 中 5만 관중 침묵시켰다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8강전 중국과의 경기. 2:0으로 승리한 대한민국 대표팀이 환호하고 있다.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3회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축구대표팀이 홈팀 중국을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축구 대표팀 홍현석이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8강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골을 넣고 환호하고 있다.


이날 전반 18분 황재원이 얻어낸 프리킥을 홍현석이 강력한 왼발슛으로 중국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어 전반 35분 송민규가 추가 골을 터트렸다.

축구 대표팀 송민규가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8강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골을 넣고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황선홍 감독은 후반 이강인과 엄원상, 정우영 공격진을 투입하며 공격 축구를 이어갔다.

축구 대표팀 이강인이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8강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패스를 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강인이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8강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프리킥을 하고 있다.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8강전 한국 중국과의 경기에서 중국에 2 대 0 으로 승리한 한국 선수들이 하이파이브 하고 있다.

축구대표팀은 4일 우즈베키스탄과 준결승전을 치른다.

항저우=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