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스포츠 한밭대전’ 28일 개최…다음달까지 매주 열린다


대전시·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28일부터 다음달 26일까지 대전 이스포츠경기장에서 매주 ‘2023 대전시장배 이스포츠 한밭대전’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종목은 리그오브레전드(LOL)와 발로란트, 오버워치2, 이터널 리턴 등 4개이며 총 6개 대회가 치러진다.

개막 대회인 이터널 리턴의 공식 대회는 28~29일 진행된다. 정식 출시 이후 첫 정규시즌이며 대회 총 상금은 2000만원이다.

다음달에는 ‘전국고교대전(LOL)’ ‘여성이스포츠대전(오버워치·발로란트)’ ‘한밭대전 대난투(발로란트)’ ‘발로란트 최강대전(발로란트)’이 열린다. 마지막은 ‘LCK 아카데미 시리즈 플레이오프(LOL)’가 장식한다.

LCK 프로선수의 등용문인 LCK AS아카데미(Las)도 열릴 예정이다.

대회는 프로와 아마추어, 일반시민 등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경기를 구성했다. 부대행사로는 코스프레 쇼, 미니게임 체험존, 포토존 등이 마련됐다.

대회 관련 자세한 내용은 대전 이스포츠경기장 홈페이지나 대전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기수 대전시 문화관광국장은 “시민 모두가 이스포츠를 즐기고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행사를 기획했다”며 “지속적으로 국제 및 프로대회도 개최해 대전이 이스포츠의 성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은학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은 “항저우 아시안게임의 좋은 분위기를 이을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다”며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하겠다”고 했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