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의 발 아래에 엎드리어 감사하니 그는 사마리아 사람이라.(눅 17:16)

He threw himself at Jesus’ feet and thanked him - and he was a Samaritan.(Luke 17:16)

예수님을 통해 한센병에서 고침을 받고 예수님의 발 아래 엎드려 감사한 사마리아 사람이 있었습니다. 이 사람은 똑같이 고침을 받은 10명 중 유일하게 자신의 회복된 사실을 확인하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다시 와서 예수님의 발 아래 엎드려 감사했습니다.

우리는 날마다 하나님의 은혜를 누리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은혜를 누리는 사람은 마땅히 하나님께 나아와 진정한 감사를 드려야 합니다. 하나님의 백성은 모든 상황 속에서 하나님이 베푸신 은혜에 감사하는 사람들입니다.

예수님께 감사드리기 위해 돌아온 한 명의 한센병자처럼 매일 감사한 일을 찾아 감사를 고백하고 구체적인 행동으로 감사를 표현하는 하루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황성국 목사(목동늘푸른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