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자영수증 받으면 이마트 포인트 100원”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 도입


이마트는 전자영수증을 발급받거나, 그린카드로 친환경 제품을 사면서 리필스테이션을 이용하면 자동으로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포스터)’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전자영수증을 받으면 100원, 에코머니 포인트가 적립되는 그린카드로 친환경 제품을 구매하면 1000원, 이마트 일부 매장에 설치된 샴푸 세제 등의 리필스테이션을 이용하면 2000원을 매번 자동으로 쌓아준다다. 현금처럼 쓸 수 있는 포인트는 연간 최대 7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자동적립을 받으려면 먼저 ‘탄소중립 실천포인트’ 홈페이지(cpoint.or.kr/netzero)에 가입해야 한다. 관련 상품을 사거나 모바일 영수증을 발급받고 신세계포인트를 적립하면 시스템에 자동으로 연결돼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가 쌓이는 방식이다. 적립된 탄소중립 실천포인트는 매월 현금이나 신용카드 포인트로 받을 수 있다.

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