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삼성, 제품·서비스 연결 ‘스마트싱스’로 통합

‘스마트싱스 일상도감’ 캠페인 시작


삼성전자는 기기 간 연결 경험을 ‘스마트싱스’로 통합하고, 이를 고객에게 알리는 ‘스마트싱스 일상도감’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사물인터넷(IoT) 플랫폼에 한정됐던 ‘스마트싱스’ 개념을 다양한 기기를 연결하는 고객경험 전반으로 확장한다. 모바일, TV, 가전 등의 기기 전반을 아우르는 ‘멀티 디바이스’ 연결 경험을 스마트싱스라는 이름으로 통합한다는 것이다. 일상 속 스마트싱스 활용성을 체감할 수 있도록 ‘스마트싱스 일상도감’ 캠페인도 선보였다. 이 캠페인은 삼성전자의 기기 연결 경험을 실생활 속 시나리오로 보여준다. TV 온라인 광고, SNS 등으로 공개하는 이번 캠페인은 다양한 방식으로 정보·취미를 공유하는 놀이문화가 된 ‘도감’ 콘셉트를 활용했다. 고객들의 실제 멀티 디바이스 사용기나 아이디어 제안을 기반으로 기획됐다. 삼성전자는 MZ세대 등 젊은 고객이 기기 연결 경험을 쉽고 친숙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반려동물 돌봄, 친환경 활동, 홈 엔터테인먼트, 1인 방송, 자녀 건강 관리, 홈 쿠킹 등의 다양한 스마트싱스 생활상을 제시한다.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로 고도화된 연결 경험을 제공하는 한편 한국을 시작으로 글로벌 마케팅을 강화해 고객들이 개인 일상에 최적화된 연결 경험을 찾아나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김준엽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