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사내 ‘도전문화’ 확산시키기… LG유플 브랜드 화보 선보여


LG유플러스는 사내 ‘도전문화’ 확산을 위해 지난 3월부터 매월 임직원을 모델로 하는 브랜드 화보를 선보이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특별한 업무 성과를 거둔 직원을 브랜드 화보 모델로 기용해 성과를 알린다는 취지다. 첫 모델로는 8개월 연속 100명 넘는 고객으로부터 추천지수 만점을 받아 ‘고객 불만 0%’를 달성한 직원 3명이 선발됐다. 이어 지난 4월에는 국가 융합망 구축사업을 성공적으로 수주한 직원(사진)이 모델로 나섰다. 지난달에는 조회 수 815만건을 넘는 웹 예능을 기획한 직원을 발탁했다. 제작한 화보는 전사 게시판 등을 통해 전체 임직원에게 공유하고 있다. 김희진 LG유플러스 브랜드전략팀장은 “일선에서 끊임없이 도전 중인 직원들을 지속 발굴해 칭찬하고 공유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전성필 기자 fee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