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저소득 청년 월세 최대 20만원 1년간 지원

22일 접수 시작… 11월부터 지급


저소득 청년에게 최대 20만원의 월세를 1년간 지원하는 ‘청년 월세 특별지원’ 신청이 오는 22일부터 시작된다.

국토교통부는 만 19~34세 무주택 청년에게 1년 동안 월세를 지원하는 사업을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대상자는 부모와 따로 사는 무주택자로 보증금 5000만원 이하, 월세 60만원 이하 주택 거주가 기준이다.

소득 기준은 청년 가구의 경우 기준 중위소득이 60% 이하, 원가구(부모 포함)는 중위소득 100% 이하다. 재산가액은 청년 가구 1억700만원 이하, 원가구 3억8000만원 이하다. 다만 만 30세 이상이거나 혼인한 경우, 미혼부·모, 부모와 생계를 달리하는 청년은 원가구 소득 기준에서 예외된다. 월세는 지자체의 소득·재산 요건 검증을 거쳐 11월부터 지급된다.

세종=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