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젊은감성에 캐주얼 더한 ‘시프트 G’ 론칭

삼성물산 패션부문

삼성물산 제공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남성복 ‘시프트 G(Shift G)’를 현대백화점 판교점, 더현대서울점, 롯데백화점 잠실점,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등에서 선보이고 있다. 시프트 G는 삼성물산 패션 부문에서 30여년 만에 새로 내놓은 남성복 브랜드다.

젊은 감성을 추구하는 30~40대를 표적으로 한다. 끊임없는 변화와 도약을 의미하는 SHIFT와 새로운 세대(GENERATION)를 의미하는 ‘G’를 뜻한다.

시프트 G는 출근복과 일상복으로 활용 가능하고, 젊은 감성에 캐주얼 감각이 더해진 ‘유틸리티 워크웨어’를 추구한다.

다양한 TPO(시간·장소·상황)를 충족하는 세련된 감각과 편안함, 최상의 소재와 디자인의 접목으로 가치를 전달한다. 활동적이고 역동적인 유틸리티 워크웨어 컨셉의 자체 상품과 차별화한 기술력·감성을 지닌 글로벌 브랜드 상품을 편집해 함께 운영한다.

자체 상품은 포토그래퍼·건축디자이너·IT개발자 등 현대적 전문직군을 모티브로 한 워크·라이프스타일 상품으로 구성된다. 합리적 가격과 세련된 디자인,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수납 기능과 넉넉한 실루엣, 레이어링 스타일이 가능한 상품이다.

시프트 G는 고객과의 소통을 확대하는 차원에서 다양한 전문직군 인플루언서와의 협업은 물론 주요 매장에 브랜드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