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토] 최고 시속 320㎞… 동력분산식 고속열차 첫 생산


최고 시속 320㎞ 동력분산식 고속열차 EMU-320이 27일 철로로 들어서고 있다. 현대로템은 경남 창원시 성산구 공장에서 출고 기념식을 가졌다. 동력분산식 고속열차는 모든 차량에 동력원을 분산 탑재한다. 열차의 맨 앞과 뒤쪽 동력차에만 동력장치가 있는 동력집중식과 비교해 가·감속 성능이 뛰어나다. EMU-320 고속열차는 기존 고속철도 노선에서 ‘KTX-Ⅰ’ ‘KTX-산천’ 등과 함께 운행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