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토] 구속영장 발부된 돈스파이크


필로폰 투약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본명 김민수·45)가 28일 구속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으러 서울북부지법에 출석하고 있다. 그는 "다 제 잘못이다. 죄(죗값)를 달게 받겠다"고 말했다. 임기환 부장판사는 "도망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